main
Jiyoun Kim  김지윤
Chief Designer,
Founder of Jiyoun Kim Studio™

Jiyoun Kim, native of Seoul, Korea, practiced drawing and music ever since he was old enough to enjoy them. That profound love of art helped him develop his specific taste as an artist and a designer. Seoul, a global metro city and capital of Korea, gave Kim, who was a college student, many chances such as Sky Designer’s Community to experience production and design process early on. After graduating Hong-Ik Univ., he worked at then a leading mobile phone maker Pantech for 5 years as a designer for products aimed for AT&T and Verizon. During that time, 6 of his designs, including Calix and Flex, were mass produced. What differentiated his work is the fact that most of it was proposed to providers with prototype design rather than ordered to be made. Meanwhile, through his website Jiyoun Kim Studio, he handled many clients’ tasks as well as his own artwork projects. In 2010, he founded living product design group mobject, designing experimental furniture and lighting products and participating in various exhibitions.

대한민국 서울에서 태어난 김지윤은 어린 시절부터 그림과 음악을 즐기며 유년시절을 보낸다. 수 많은 기업의 본사가 위치한 서울에서 그는 대학생 시절부터 팬택의 스카이 디자이너스 커뮤니티를 비롯, 각종 공모전과 산학 프로젝트들을 통해 다양한 제조와 디자인 프로세스를 경험했다. 2009년, 홍익대학교를 졸업한 뒤 5년 간 휴대폰 제조기업 팬택에서 AT&T, Verizon에 공급되는 북미 시장에 특화된 제품 디자인을 담당한다. 그동안 진행한 수 많은 휴대폰 프로젝트 중 Calix, Flex를 비롯한 6종이 북미에서 판매 되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은 선행 디자인을 사업자에게 제안하는 형태로 이루어졌다. 직장 생활과 병행해 현재 김지윤스튜디오의 전신인 포트폴리오 웹사이트를 통해 자체 아트워크 프로젝트를 포함한 다양한 클라이언트 업무를 진행했으며, 2010년에는 리빙 제품 디자인 집단 Mobject를 설립하고 2년 간 이끌며 가구와 조명 등 다양한 실험적인 결과물을 디자인하고 제작해 여러 전시에 참가한다.





2014, he graduated Sungkyunkwan University Graduate School of Business with a master’s degree. His next move was to join OTR as founder and design director, a new organization led by Hyunjong Lee, CCO of LG Group’s advertising agency HSAd, which aimed to develop a new wholistic approach of product development and marketing. At OTR, his experience vastly grew from product designing to service planning, branding, and executing marketing campaigns. 2018, after more than 10 years of working experience, he established his own company Jiyoun Kim Studio in Seoul, Korea. He tirelessly works as chief designer of Jiyoun Kim Studio while serving as adjunct professor of industrial design department at Konkuk University. His educational efforts continue by participating in Brand Biz Conference and numerous lecture series to teach and lead talented new designers and theorize his own design method.

2014년, 성균관대학교 경영대학원 EMBA 과정을 졸업,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후 LG 그룹의 종합 광고대행사인 HSAd 내에서 이현종 CCO가 설립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 브랜드 컨설팅 조직 OTR에 디자인 디렉터 및 파운더로 합류한다. 이곳에서 그는 5년간 LG 그룹의 다양한 계열사들의 제품과 서비스 기획을 포함한 디자인 및 브랜딩, 마케팅 전략 컨설팅 업무를 수행했다. 2018년, 10년이 넘는 직장 생활을 마치고 대한민국 서울 기반으로 김지윤스튜디오를 정식 설립한다. 그는 스튜디오의 대표 디자이너로 활동하며 제품, 브랜드, 공간, 가구, 아트워크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건국대학교 산업디자인과 겸임교수로 재직하면서 2018년 브랜드비즈컨퍼런스를 포함한 및 다양한 채널의 특강들을 통해 재능 있는 후임 산업 디자이너의 교육과 양성, 그리고 디자인 방법론 정립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해오고 있다.

Jiyoun Kim  김지윤
Chief Designer,
Founder of Jiyoun Kim Studio™

Jiyoun Kim, native of Seoul, Korea, practiced drawing and music ever since he was old enough to enjoy them. That profound love of art helped him develop his specific taste as an artist and a designer. Seoul, a global metro city and capital of Korea, gave Kim, who was a college student, many chances such as Sky Designer’s Community to experience production and design process early on. After graduating Hong-Ik Univ., he worked at then a leading mobile phone maker Pantech for 5 years as a designer for products aimed for AT&T and Verizon. During that time, 6 of his designs, including Calix and Flex, were mass produced. What differentiated his work is the fact that most of it was proposed to providers with prototype design rather than ordered to be made. Meanwhile, through his website Jiyoun Kim Studio, he handled many clients’ tasks as well as his own artwork projects. In 2010, he founded living product design group , designing experimental furniture and lighting products and participating in various exhibitions.

2014, he graduated Sungkyunkwan University Graduate School of Business with a master’s degree. His next move was to join OTR as founder and design director, a new organization led by Hyunjong Lee, CCO of LG Group’s advertising agency HSAd, which aimed to develop a new wholistic approach of product development and marketing. At OTR, his experience vastly grew from product designing to service planning, branding, and executing marketing campaigns. 2018, after more than 10 years of working experience, he established his own company Jiyoun Kim Studio in Seoul, Korea. He tirelessly works as chief designer of Jiyoun Kim Studio while serving as adjunct professor of industrial design department at Konkuk University. His educational efforts continue by participating in Brand Biz Conference and numerous lecture series to teach and lead talented new designers and theorize his own design method.



대한민국 서울에서 태어난 김지윤은 어린 시절부터 그림과 음악을 즐기며 유년시절을 보낸다. 수 많은 기업의 본사가 위치한 서울에서 그는 대학생 시절부터 팬택의 스카이 디자이너스 커뮤니티를 비롯, 각종 공모전과 산학 프로젝트들을 통해 다양한 제조와 디자인 프로세스를 경험했다. 2009년, 홍익대학교를 졸업한 뒤 5년 간 휴대폰 제조기업 팬택에서 AT&T, Verizon에 공급되는 북미 시장에 특화된 제품 디자인을 담당한다. 그동안 진행한 수 많은 휴대폰 프로젝트 중 Calix, Flex를 비롯한 6종이 북미에서 판매 되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은 선행 디자인을 사업자에게 제안하는 형태로 이루어졌다. 직장 생활과 병행해 현재 김지윤스튜디오의 전신인 포트폴리오 웹사이트를 통해 자체 아트워크 프로젝트를 포함한 다양한 클라이언트 업무를 진행했으며, 2010년에는 리빙 제품 디자인 집단 Mobject를 설립하고 2년 간 이끌며 가구와 조명 등 다양한 실험적인 결과물을 디자인하고 제작해 여러 전시에 참가한다.

2014년, 성균관대학교 경영대학원 EMBA 과정을 졸업,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후 LG 그룹의 종합 광고대행사인 HSAd 내에서 이현종 CCO가 설립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 브랜드 컨설팅 조직 OTR에 디자인 디렉터 및 파운더로 합류한다. 이곳에서 그는 5년간 LG 그룹의 다양한 계열사들의 제품과 서비스 기획을 포함한 디자인 및 브랜딩, 마케팅 전략 컨설팅 업무를 수행했다. 2018년, 10년이 넘는 직장 생활을 마치고 대한민국 서울 기반으로 김지윤스튜디오를 정식 설립한다. 그는 스튜디오의 대표 디자이너로 활동하며 제품, 브랜드, 공간, 가구, 아트워크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건국대학교 산업디자인과 겸임교수로 재직하면서 2018년 브랜드비즈컨퍼런스를 포함한 및 다양한 채널의 특강들을 통해 재능 있는 후임 산업 디자이너의 교육과 양성, 그리고 디자인 방법론 정립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해오고 있다.

Jiyoun Kim   김지윤

Experience
2009 -
Jiyoun Kim Studio™ / Chief Designer, Founder
2019 -
Konkuk Univ. Industrial Design / Adjunct Professor
2017 - 2018
Usetool Company / Creative Director, Founder
2013 - 2018
OTR, HSAd / Design Director
2009 - 2013
Pantech Overseas Design Team / Product Designer
2008 - 2009
Sky Designer's Community / Product Designer

Education
2012 - 2014
SKKU Sungkyunkwan Univ. EMBA
2003 - 2009
Hong-ik Univ. Product Design

Lecture
2018
Brand Biz Conference 브랜드비즈 컨퍼런스
2018
Hongik Univ. Product Design Lecture
2018
Konkuk Univ. Industrial Design Lecture
2018
YCK Design Seminar '좋은 산업디자이너 되기'
2017
KOCEF 한국도자재단 'Craft of Industrial Designer''
2016
KEC 한국도로공사 'Thinking of Industrial Designer''
2015
KIDP 한국디자인진흥원 'The Designer''
2013
CA Magazine Design Seminar'
2011
Dnomade Design Seminar'
2011
Hongik Univ. Design Seminar'

Award
2018
iF Product Design Award Winner (Usetool Toothbrush)
2017
Top Asia Awards Winner (Jeju Pure Water)
2017
Top Asia Awards Winner (Mosquito Hates a Black Pepper)
2014
iF Product Design Award Winner (Pione)
2013
Reddot Product Design Award Winner (Pantech Flex)
2010
Selected Spotlight Designer in ASIA by Designnet
2008
Reddot Concept Design Award Best of Best (Taker)
2008
Reddot Concept Design Award Winner (Unihammer)
2008
iF Concept Design Award Winner (Taker)

Exhibition
2018
London Design Fair, London, United Kingdom
2018
Milan Design Fair with 'Meet my project', Milano, Italy
2017
London Design Fair, London, United Kingdom
2017
Hangang Art Park at Hangang Park, Seoul, Korea
2016
Art shop at The Artling Gallery, Singapore
2016
Guest City Seoul at Seoul Design Festival Coex, Seoul, Korea
2016
Guest City Seoul at Busan Design Festival, Busan, Korea
2016
Guest City Seoul at Beijing Design Week 2016, Beijing, China
2016
Fresh Print pop-up store at Superior Gallery, Seoul, Korea
2011
Seoul Design Festival at Coex, Seoul, Korea
2010
Fashion fair at BMH Gallery, Seoul, Korea
2009
Korea Design week at Seoul Station, Seoul, Korea
2009
Project group '56' at BMH Gallery, Seoul, Korea
2008
Design Cluster exhibition Design Cluster, Seoul, Korea
2008
Designer’s Party exhibition BMH Gallery, Seoul, Korea
2008
Seoul Design Olympiad, Jamsil Stadium, Seoul, Korea
2007
Design Korea with KIDP, Coex, Seoul, Korea
03
About
Jiyoun Kim Studio™
김지윤스튜디오

Jiyoun Kim Studio started as a personal project at 2009 and has been made into a company in June 2018 with a few young and talented designers. Its work is based on Kim’s own method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which means that an object must have contextual value based on society’s consensus.

김지윤스튜디오는 산업디자이너 김지윤이 2009년부터 운영해오던 포트폴리오 사이트를 기반으로 발전해왔다. 제조업과 광고 산업을 고루 경험한 김지윤의 디자인 방법론인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을 바탕으로, 젊고 재능 있는 디자이너들을 모아 팀을 구성하여 2018년 6월 대한민국 서울 청담동에 사무실을 갖추고 정식으로 디자인 컨설팅 서비스 회사의 형태로 설립되었다.

Rather than recruiting a large team which can handle various projects fast and simultaneously, Jiyoun Kim Studio chose to arrange a small team to work closely and intensively. Every team member co-operates with Jiyoun Kim, handling wide category of works including product design, furniture design, brand development, installation design and more, from sketch through mass production process. Each designer’s expertise and ideas are freely shared and discussed to create better end products and to develop the studio further.

적은 인원으로 운영되는 원칙을 갖는 김지윤스튜디오는 많은 프로젝트를 진행해 이윤을 추구하는 것보다 의미 있고 우리가 원하는 소수의 프로젝트를 집중적으로 진행하는 것이 더 옳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한다. 팀원들은 스튜디오가 지향하는 방향대로 Product Design, Furniture Design, Brand Development, Installation Design 등 분야를 넘나드는 여러 프로젝트들을 진행 해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각자의 다양한 경험과 아이디어를 나누고 디자인 방법론에 대한 치열한 고민을 바탕으로 스튜디오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가고 있다.

About
Jiyoun Kim Studio™
김지윤스튜디오

Jiyoun Kim Studio started as a personal project at 2009 and has been made into a company in June 2018 with a few young and talented designers. Its work is based on Kim’s own method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which means that an object must have contextual value based on society’s consensus.

Rather than recruiting a large team which can handle various projects fast and simultaneously, Jiyoun Kim Studio chose to arrange a small team to work closely and intensively. Every team member co-operates with Jiyoun Kim, handling wide category of works including product design, furniture design, brand development, installation design and more, from sketch through mass production process. Each designer’s expertise and ideas are freely shared and discussed to create better end products and to develop the studio further.

김지윤스튜디오는 산업디자이너 김지윤이 2009년부터 운영해오던 포트폴리오 사이트를 기반으로 발전해왔다. 제조업과 광고 산업을 고루 경험한 김지윤의 디자인 방법론인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을 바탕으로, 젊고 재능 있는 디자이너들을 모아 팀을 구성하여 2018년 6월 대한민국 서울 청담동에 사무실을 갖추고 정식으로 디자인 컨설팅 서비스 회사의 형태로 설립되었다.

적은 인원으로 운영되는 원칙을 갖는 김지윤스튜디오는 많은 프로젝트를 진행해 이윤을 추구하는 것보다 의미 있고 우리가 원하는 소수의 프로젝트를 집중적으로 진행하는 것이 더 옳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한다. 팀원들은 스튜디오가 지향하는 방향대로 Product Design, Furniture Design, Brand Development, Installation Design 등 분야를 넘나드는 여러 프로젝트들을 진행 해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각자의 다양한 경험과 아이디어를 나누고 디자인 방법론에 대한 치열한 고민을 바탕으로 스튜디오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가고 있다.

Sewon Chung   정세원

Hannah Lee   이한나

Dokyoung Lee   이도경

Jaehyuk Lim   임재혁

Soyeon Na   나소연

About
Collaboration Project
협업프로젝트

While Jiyoun kim Studio has many globally renowned clients such as British American Tabaco, Samsung, LG, SK Telecom, Midea, Amore Pacific, Miniso, Lotte, and KT&G, it also collaborates with small start-ups with character and potential like Usetool Company. Its line of work ranges from designing products and brand to proposing business models and planning an advertisement campaign.

김지윤스튜디오는 British American Tabaco, Samsung, LG, SK Telecom, Midea, Amore Pacific, Miniso, Lotte, KT&G 등 수 많은 글로벌 대기업들과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하게 협업해오고 있다. 그와 동시에 Usetool Company처럼 좋은 기업철학과 가능성을 갖춘 스타트업들과도 협업하며 제품 디자인과 브랜딩, 비즈니스 모델 제안과 광고제작까지 포함한 Total Design을 진행 하기도 한다.

Jiyoun Kim Studio concentrates on understanding clients’ brand status, business objectives and hidden intents and creating a wholistic solution by applying its own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method.

김지윤스튜디오는 클라이언트의 브랜드 현황, 비즈니스 목표와 의도를 정확히 파악하고, 독자적인 디자인 방법론인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을 통해 최적화된 통합 Solution을 찾아내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는 단순한 컨셉과 아이디어 제안에 그치지 않고, 사회적 맥락에 부합하는 의미 있는 사물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About
Collaboration Project
협업프로젝트

While Jiyoun kim Studio has many globally renowned clients such as British American Tabaco, Samsung, LG, SK Telecom, Midea, Amore Pacific, Miniso, Lotte, and KT&G, it also collaborates with small start-ups with character and potential like Usetool Company. Its line of work ranges from designing products and brand to proposing business models and planning an advertisement campaign.

Jiyoun Kim Studio concentrates on understanding clients’ brand status, business objectives and hidden intents and creating a wholistic solution by applying its own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method.

김지윤스튜디오는 British American Tabaco, Samsung, LG, SK Telecom, Midea, Amore Pacific, Miniso, Lotte, KT&G 등 수 많은 글로벌 대기업들과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하게 협업해오고 있다. 그와 동시에 Usetool Company처럼 좋은 기업철학과 가능성을 갖춘 스타트업들과도 협업하며 제품 디자인과 브랜딩, 비즈니스 모델 제안과 광고제작까지 포함한 Total Design을 진행 하기도 한다.


김지윤스튜디오는 클라이언트의 브랜드 현황, 비즈니스 목표와 의도를 정확히 파악하고, 독자적인 디자인 방법론인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을 통해 최적화된 통합 Solution을 찾아내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는 단순한 컨셉과 아이디어 제안에 그치지 않고, 사회적 맥락에 부합하는 의미 있는 사물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10
About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커뮤니케이션 센트릭 컨텍스츄얼 디자인

A product’s worth does not come from the creator’s testimony, but instead from the consumer who has used and put the product through various tests. This is where the value of the product come from. To create a worthwhile product or brand, the design has to come from the viewpoint of the consumer, not the creator. Jiyoun Kim Studio™’s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methodology comes from the real world experience of brand consulting and advertising. Because of this immense network of experience from development to advertising, the designs contain the M.O.T (Moment of Truth), where the consumers can try out and come face to face with the different products and services. When the services/products display the proper branding, technological adages, and consumer values, this creates a open and honest dialogue between the consumer and product, which can be seen as products of communication. That is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The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Approach follows these three pillars of excellence:

제품이나 서비스의 가치는 생산자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만들어 지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사용하는 최종 소비자들이 납득하고 받아들일 때 진정한 의미를 갖는다. 이들을 어떻게 납득시킬 것인가에 대한 고민에서의 출발은 생산자 관점이 아닌, 소비자 관점에서의 접근이다. 김지윤스튜디오의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 방법론은 제조회사에서의 제품디자이너 경험과 종합광고회사에서의 상품 기획 컨설팅 경험을 바탕으로, 디자인을 함에 있어 제품이나 서비스가 소비자들에게 인식되는 ‘진실의 순간’(MOT)에 집중한다. 개별 제품과 서비스의 매력적인 이미지와 기능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뿐만 아니라 그것들을 담는 그릇인 브랜드가 소비자들에게 어떻게 인식 되는지, 그 가치들을 어떻게 커뮤니케이션 할 것인지에 대한 고민을 녹여 내는 것이 바로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이다.

Communication Centric Contextual Design의 Approach는 다음 3가지 요소들에 기초한다.

01. Right Question

To find the right answer, first the proper question must be posited. The biggest issue with products and services are that these services/products are not made with the consumer’s view point in mind, but instead with the creators. This is a fatal flaw. We must remember why the product/service is created, and how this proper mindset can truly improve and strengthen products/services. Asking the right question leads to a true and honest answer.

올바른 답을 찾기 위해서는 올바른 질문을 해야한다. 대부분은 생산자의 관점에서 생각하는 우를 범하기 쉽다. 우리가 갖고 있는 재료로 무엇을 만들지, 어떻게 만들지를 고민한다. 하지만 소비자 관점에서 프로젝트를 바라보면 우리의 질문은 ‘우리는 이것을 왜 하는가’로 바뀌게 된다.

02. Brand Impression

The Moment of Truth comes from the first impression a consumer has of a product or services. The better this MOT is, the more lasting the impression the product/service leaves on them. B2C or B2B, there is always an End-User and consumers. These individual’s first impressions frame the product/service. Because of this, when approaching a project, without thinking of improving or maintaining positive impressions, there is no forward progress. There must be a broader view of how the consumer with be exposed to, or feel about any product or service. These customer experiences will lead to a better insight to the value of the product/service.

제품이든 공간이든 혹은 서비스든 소비자들이 MOT (Moment of Truth)에서 경험하게 되는 것들은 하나의 인상으로 남는다. 이 인상은 매우 강력하게 각인되며 그 브랜드에 대한 신뢰도와 호감도를 결정 짓는다. B2C나 B2B, 혹은 그 어떤 사업 형태이던 End-User는 언제나 존재하며 소비자들은 언제나 브랜드의 첫 인상 프레임 속에서 제품을 바라본다. 프로젝트에 대한 접근은 기존 브랜드의 인상을 어떻게 계승하고 어떻게 발전시켜 나갈지에 대한 고민 없이 이루어질 수 없다. 브랜드 차원에서의 ‘인상’에 대한 고민의 출발은 단일 제품이나 서비스를 넘어 그것이 시장에 어떻게 커뮤니케이션 될 지, 소비자들이 그것을 무엇으로 인식 할지에 대한 통합적 경험에 대한 통찰을 의미한다.

03. Optimal Design Solution

The best design solutions come from the proper use of rationality and time. The most important insights lead to proper division and prioritization of services and energies. This then makes way for proper use of resources and research, which in turn leads to better services and projects. To create the most out of limited resources, there must be the mindset of proper utilization of all parts. Jiyoun Kim Studio™’s professionals personify this mindset by effectively communication and implementing the experiences and skillsets of all different walks of life, and this helps the company see the “big picture,” not only in design, but in all aspects of the company’s skillsets. This helps the company find the best solution for all clientele.


최적의 솔루션은 합리성을 의미한다. 가장 중요한 인사이트를 찾고 나면 프로젝트에서 중요한 것과 상대적으로 그렇지 않은 것을 명확하게 나눌 수 있게 된다. 이것은 우리가 가진 자원을 어디에 투입 해야하는지에 대해 올바른 판단을 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되었음을 의미한다. 사업적 성과를 내기 위해 우리는 한정된 자원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사용해야 하고 김지윤스튜디오는 각 분야의 전문가들과 협업하여 디자인을 포함한 전반적인 영역에서 최적의 솔루션을 찾아낸다.